오사카 여행 8.25~8.28. 첫날.

사실 겨우 6개월전인 2월에 3박4일밖에 안되는 짧은 일정으로 아쉽긴 했지만 어쨌거나 갔다왔고,
원래는 4명이서 가려고 했는데 (예상한대로)한명이 펑크를 내준 덕분에
돈 걱정도 있고 해서 이대로 이번 여름 여행은 캔슬되는구나~싶었어요.
제 통장잔고도 무한하지 않으니까 ☆


그런데...







등록금 조깡ㅋ

지난 학기에 등록금이 90만 정도 나왔었거든요.
하지만 이번 학기는 지난 학기보다 장학금 적어질것 같다는 말이 많았는데다가,
제 성적도 그때보다 적으나마 떨어져서 한 100만원정도 내야되겠구나 싶었는데,
이게 웬일. 오히려 소소한걸로 장학금을 더 받아서 2학기 등록금이 3ㅋ0ㅋ만ㅋ

꽁돈 생겼다는 느낌에 존나 신나서 바로 여행계획 마구 짜기 시작하고 결국 남은 2명을 설득해서

정신 차려보니 어느새 공항에 와있엉ㅋ
결국 남은 방학도 겨우 1주일여밖에 안남은 8월 25일에, 3명이 다시 한번 일본 오사카를 가게 됐습니다.

정확히 6개월만에 다시 찾은 오사카.
도착하자마자 마주한 남코 게임센터의 간판으로 이번 여행도 흥할것 같다는 것더라.


사실 첫째날에야 도착하니까 이미 6시고 해서 딱히 어디 멀리나가기도 귀찮더라고요.
그래서 일단 숙소에 짐 풀어놓고 사진에 나와있는것처럼 숨막히는_각선미.jpg드립이나 치면서 잠깐 쉬다가 얌전히 밖에 나가 도톤보리나 나갔어요. 자고로 오사카 하면 쳐먹는거지

깜빡하고 안돌렸네 아 귀찮아 훡유. 소형 글리코 아저씨 다시 한번 영접해드리고 바로 배고픈 배 부여잡고 간 곳은.


바로 이 집. 6개월전에 존나 맛있게 먹은 기억이 나서 다음에 가면 또 와야징하고 계속 기대하던 곳이져.
인터넷에 여행기같은거보면 상당히 안좋은 평 많던데 이상하네.
음 띨리셔스.초밥도 초밥이지만 여기 맥주가 가장 맛있었어요. 한잔에 450엔이나 하는거만 빼면 체고신데.

뭐 그후에는 딱히 할것도 없어서 길에서 타코야키나 하나 사먹고는 다시 숙소로 돌아갔어요. 근데 시계를 확인해보니 아직 10시정도밖에 안됐고, 자기에는 영 애매한 시간이더라고요.
근데 이번에 제가 묵은 숙소가 힐라리즈 호텔이라고, 덴덴타운의 건담판넬 바로 앞에 있는 호텔이고 거기서 5분도 안걸리는 거리에 아까 가장 먼저 올린 남코 게임센터가 있거든요?

카란다제!츠키히다요!카이키데스!

당연히 가야징ㅋ


지난 여행때 동전 있던거를 싸그리싹싹 털린 안좋은 추억이 있어서 이번에는 가져간 돈도 적고 하니 뽑기는 최대한 자중했습니다. 그래도 마지막에 가서는 결국 천엔썼지만 ㅎㅎㅎㅎ

남코 문닫기직전까지 바둥바둥거리면서 놀다가 숙소로 돌아와서, 혹시 애니메이션 하는거 없나 싶어서 2시까지 TV틀어놓고 뾱뾱 거리다가 결국 아무것도 안하는 현실에 절망하면서 잠이 든 두번쨰 오사카 방문 첫날이었습니다.


첫날 지출
1. 공항->남바 890엔.
2. 마지막날 쓸 오사카주유패스확장판 2300엔
3. 미리 사둔 간사이스루패스 2일권 3800엔.
4. 식비 2000엔.
총 8990엔

by 다스베이더 | 2012/09/09 16:31 | 여행 | 트랙백 | 덧글(11)

트랙백 주소 : http://dathvader.egloos.com/tb/567542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세잎클로버 at 2012/09/09 17:05
아.. 일본 또 가고 싶어지네요...
지금으로선 크게 살건 없지만, 그냥 저 오덕스런 분위기가 좋아요(...)
Commented by 다스베이더 at 2012/09/09 17:08
그렇죠 길가 여기저기에 오덕오덕한게 마구 있는게 보기 좋죠.
Commented by 정원 at 2012/09/09 17:11
하루카 너무 이이뻐
Commented by 다스베이더 at 2012/09/09 17:15
미키는 가려버리자!
Commented by 화려한불곰 at 2012/09/09 17:29
?! 오사카 저두 곧 여행가는데 글을 참고해야겠군여
Commented by 놀자판대장 at 2012/09/09 21:52
캇카! 하루캇카!
Commented by 사이키 at 2012/09/09 22:25
와 존나 개쌕기다..............

지나가던 잉여의 열폭
Commented by 다스베이더 at 2012/09/10 00:21
카캇!
Commented by 코토네 at 2012/09/09 22:28
오예, 또 다시 오사카에 가보고 싶어지는군요. >_<
Commented by 에이론 at 2012/09/11 01:45
먹고 산 걸 빼더라도 경비가 생각보다 싸게 들어가셨네요. 음.. 보너스로 이번 가을 여행으로 일본 다녀올 수 있으려나 몰겠네.
Commented by 야호 at 2012/09/21 09:42
저도 일주일뒤에 오사카가는데....혼자가는거라 ㅠㅠ여자혼자라 걱정무지하게하는데ㅎㅎ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